본문 바로가기

소소한일상

10월 10월 1일부터 하이서울 페스티벌이 시작되었다. 저녁무렵부터 진행된 인형극 퇴근길에 잠시 들려 보았는데 좋았다. 춥지만 아니였음 좀더 보았을텐데 그러기엔 목요일 저녁날씬 너무 추웠다. ㅜ.ㅜ 10월 2일 퇴근 길 본 하늘 내가 좋아하는 하늘이다. 이렇게 구름에 빛이 나오는 하늘도 좋아하고, 노을진 하늘도 좋아한다. 가지고추라고 한다. 처음 보았기에 신기해서 한번 찍어봄 음~ 맛은 그냥 풀맛. 청양고추를 좋아하다보니.. 근데 윗부분 아니면 가지로 알았을 것 같다. 예약주문했던 이승환옵의 3+3을 배송받았다. 6곡의 노래중 개인적으로 '가만히 있으라' 이 노래가 좋았다. 아무 생각없이 듣다가 눈물이 나와버린 '가민히 있으라' 뉴스룸에서의 이야기도 좋았고 월요일인가? 힐링 캠프가 기다려진다. 더보기
추석연휴 추석연휴가 시작됨과 동시 집밖을 안나갔다. 그저 집에서 늘어졌다. ㅡ.ㅡ 추석연휴 토요일날은 떡갈비를 만들어보았고 (레시피 : http://blog.naver.com/baby0817/220474971564) 다시 한 번, 콩나물찌개를 만들었다. 역시, 이번에도 물이 적었다. 다음에는 물을 좀 넉넉히 해야겠다. (레시피 : http://blog.naver.com/lemonjin7088/220456949909) 27일 추석, 슈퍼문이라고 해서 달을 보았는데 음~ 생각했던 것 보다는 작네. 비루한 아이폰으로 찍었더니 달이 살짝 찌그러들었네. 추석연휴 내내 올인한 프렌즈팝 끝까지 갔고, 골드로 마무리 다음 업데이트를 기다려야 봐야겠다. 그리고, 마지막날인 오늘 케이블에서 방송 중인 주군의 태양 다시 보는중 ㅋ~.. 더보기
부엉이에코백 사무실 앞에 마을협동체(?)인가 그곳에서 나와 지난 금요일부터 어제까지 이런저런 소품들을 판매했다. (오늘부터는 한우 판매를 점심때 한번 둘러봐야겠다) 금요일날은 그냥 지나치고, 어제는 점심 먹고 사무실 들어가는 길에 고민고민하다 결국 부엉이 에코백을 구입했다. 책한권정도 들어가는 사이즈로. 전체가 검은 부엉이에코백은 중간사이즈가 없다보니, 색이 들어간 부엉이로 구입. 요즘 부엉이 캐릭터도 좋다~ 더보기
빠데이 26년 2년전인가 가물가물하네 5시간이 넘는 공연을 보고 체력적 한계를 느껴 이번 빠데이 공연은 아예 갈 생각을 못했다. 앱으로 생중계한다고 보았는데 정작 당일날 잊었네... ㅜ.ㅜ 영화 보고 집에 와서 바로 보았음 공연 초반부터 볼 수 있었을텐데 좀 아쉽네 그래도 두시간 가량은 볼 수 있어 다행이네. 저냥반 자기관리는 정말 멋진 듯. 앞으로도 계속 그의 음악을 듣고 공연을 보고 싶다. 4시에 시작한 공연이 이제서야(11시) 끝났다. 어떻게 사랑이 그래요... 아... 이 노래들을땐 나도 모르게 눈물이... 건강잘지키소서, 목은 괜찮나요? 모두 너무나도 멋집니다. < 출처 : 네이버 TV캐스트 > 더보기
요즘 난 뒤늦게 프렌즈팝에 빠졌다. 금메달 만들면서 틈틈이 시간나는대로 열심히 하고 있다. 겜은 정말로 무섭다. ㅜ.ㅜ 더보기
자야겠다. 시간이 빠른것 같다. 월요일은 좀 느리게 가고, 일주일은 너무 빨리 간다. 매일 매일 해야할 일들은 생각하는데 하루를 마감하다보면 그일의 절반도 제대로 지키지 못하는 것 같다. OTL 지난주 금요일부터 고민했던 스킨은 어느정도 내 맘에 들기에 더이상 스킨때문에 시간을 보내지 않을 것 같다. ^____^ 요즘 한참 프렌즈팝에 빠졌다. 게임하다보면 정말 허무하게 시간이 지나가는 것 같다. ㅜ.ㅜ 내일은 즐거움 좋겠다. 바지런한 내가 되면 좋겠다. 더보기
어떨결에 하게된 스킨 교체 지난 스킨 이미지 등을 생각없이 지워서 바꾸게 되었는데.. 요~스킨 참 마음에 든다. 카테고리 부근만 해결되면 앞으로 쭈욱 이 스킨으로 갈까 생각중이다. 깔끔하니 좋다. 역시, 티스토리 스킨변경은 어렵다. 그래도 고생해서 만든 스킨을 공유해주시는 분들이 있어 늘~ 감사하다. 이번 스킨은 toDiva님이 공유해주신 스킨입니다. 더보기
득템 and 선물 점심시간에 오랜만에 광화문 아름다운가게를 가보았다. 별 생각없이 갔었는데 뜻밖의 득템을 했다. 읽어보고 싶었는데 종이책은 절판이고 중고값도 만만치 않아 이북으로 구입은 했지만 선뜻 손이 안갔는데.. 우연히 발견한 가격도 착하고 올 가을 꼭 읽어보아야 겠다. 고마운 블로그 이웃님이 선물로 보내주신 진소라작가님 작가님 사인도 더불어 함께 보내주신 선물 정말 감사합니다. 잘 읽을게요. ^____&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