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는즐거움/국외방송

[일드] 14歳の母 (2006)

* 방송기간 : 06.10.11~12.20 (11부작, NTV)

* 연출 : 사토 토야, 사쿠마 노리요시
* 프로듀서 : 무라세 켄, 아사이 치히로
* 각본 : 이노우에 유미코

* 음악 : 사와다 칸, 타카미 유우
* 주제곡 : しるし (by 미스터 칠드런)

 

* 캐스팅
이치노세 미키 (14세) [一ノ瀬未希] - 시다 미라이
키리노 사토시 (15세) [桐野智志] - 미우라 하루마
이치노세 카나코 (43세) [一ノ瀬加奈子] - 타나카 미사코
이치노세 타다히코 (45세) [一ノ瀬忠彦] - 나마세 카츠히사
미츠이 마코토 (34세) [三井マコト] - 코모토 준이치
엔도 쿄코 (25세) [遠藤香子] - 야마구치 사야카
야나기사와 마유나 (15세) [柳沢真由那] - 타니무라 미츠키
쿠보타 메구미 (14세) [久保田恵] - 키타노 키이
마토바 하루코 (52세) [的場春子] - 타카하타 아츠코
하타노 타카시 (38세) [波多野卓] - 키타무라 카즈키
키리노 시즈카 (48세) [桐野静香] - 무로이 시게루


 

 

미키의 선택이 옳다 아니다 라고 이야기 하기는 쉽지 않으나

그녀의 선택이나 가족의 선택은 현실에서는 찾아 보기 힘들지 않을까 싶다.

하나의 생명이 태어나고, 그 소중함에 대해 한번즘 다시 생각해보지만..

너무 어린 나이에 그들이 이겨내야할 세상은 험난함이 보이기에 그들의 선택이 마음이 무거워진다.

2006년도에 방송되고 한번즈음 미키와 사토시의 이후 생활을 한번즈음 스패셜로 해줘도 괜찮을 듯 싶은데.. 그건 힘들까나... --ㅋ

 

 

필드의별점 : ★★★☆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