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찍는즐거움/일상

글라디 올라스 두번째 그리고..

올 봄에 글라디 올라스 구근을 3알 받았다.

 

그중 두개가 꽃을 피었고, 나머지 하나도 꽃대가 올라온 상태

하나가 피었을때보다 두개가 피니 더 화사하고 보기 좋다.

 

 

 

 

지난 수요일 안경코가 부러지는 바람에 새로 안경을 했다.

그 전에 쓰던 안경 한 3년 썼나보다 했는데..

2007년도에 한 안경이라고 하네.

 

이번에 새로 맞춘 안경도 오래 쓸 수 있음 좋겠는데

이제 시력이 떨어지는건 걱정안해도 되는데

노안의 시작이다보니.. 우울해진다. ㅜㅜ

 

제발 이 안경으로 5년은 버텨주면 좋을텐데.

 

안경을 고를때 제일 중요한거 무조건 가벼워야 한다는거.. ^^;

 

 

'찍는즐거움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맛나다  (2) 2014.07.02
시립미술관  (2) 2014.07.01
글라디 올라스 두번째 그리고..  (4) 2014.06.24
글라디 올라스  (2) 2014.06.21
자귀나무  (6) 2014.06.17
5월의 봄날  (0) 2014.06.05